UPDATED. 2019-06-20 17:26 (목)
까스텔바쟉,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코스닥 상장 기념식 진행
까스텔바쟉,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코스닥 상장 기념식 진행
  • 성승환
  • 승인 2019.06.10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6월10일 설립 3년 만에 유가증권 시장 상장...새로운 도약 계기
- 스포츠캐주얼, 라이프스타일 등 패션 카테고리 다각화 등 성장 견인

[서울경제 골프매거진] 까스텔바쟉이 10일 코스닥 상장을 기념해 상장 당일 오전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상장기념식을 진행했다.

까스텔바쟉은 세계적인 디자이너 ‘쟝 샤를 드 까스텔바쟉’이 자신의 이름을 내걸고 만든 브랜드로, 국내 기업인 패션그룹형지가 2014년 국내 상표권 인수 후 2015년에 골프웨어로 론칭했으며, 2016년에는 프랑스 본사를 인수해 글로벌 상표권을 취득했다.

풍부한 컬러와 독특한 핸드터치 아트워크, 유럽 감성의 디자인으로 젊은 골퍼들에게 사랑 받으며 론칭 10개월만에 100호점 오픈, 2019년 6월 현재 전국에 200여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코스닥 상장 기념식에는 최병오 패션그룹형지 회장과 백배순 까스텔바쟉 대표를 비롯한 임직원과 JLPGA 투어에서 활약하며 두 번째 준우승을 기록한 배선우, ‘낚시꾼 스윙’으로 전 세계적인 화제를 모으고 있는 최호성 등 ‘팀 까스텔바쟉’ 소속 선수들이 참석해 코스닥 입성을 축하하는 세레모니를 함께했다.

백배순 대표이사는 “현재의 까스텔바쟉이 있기까지 한마음 한 뜻으로 노력해준 모든 임직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골프웨어 시장을 넘어 리빙, 백, 해외 라이선스 사업 등 끊임없는 변화와 노력을 통해 업계에 새로운 반향을 일으키는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발돋움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까스텔바쟉은 2016년 설립 후 3년간 연평균 65.7%씩 성장해 2018년 매출액 923억원, 영업이익 146억원을 달성했다. 2019년 1분기 매출액은 182억원, 영업이익 10억원으로 각각 전년동기대비 8.5%, 40.2% 증가했다.

향후 까스텔바쟉은 골프웨어의 성공 경험을 바탕으로 성장성 높은 스포츠캐주얼과 라이프스타일 분야에 진출하는 것은 물론, 온라인 매출 확대를 위한 신규 온라인 비즈니스로 유니버설 인기 캐릭터들을 재해석한 펫 의류∙용품, 키즈 등의 제품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

 

성승환 ssh@hmg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