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17 11:10 (수)
[쇼트게임 클럽 테스트 2019] 스카티 카메론 팬텀 X7
[쇼트게임 클럽 테스트 2019] 스카티 카메론 팬텀 X7
  • 서울경제 골프매거진
  • 승인 2019.04.1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길이: 33, 34, 35인치
스타일: 현대적 말렛형(또 다른 8개 팬텀 X 모델 이용 가능)

[서울경제 골프매거진] 최신 팬텀 X 퍼터는 스카티 카메론이라는 유명한 퍼터 설계가가 지금까지 내놓은 모델 중 가장 최첨단의 고성능을 갖춘 말렛형 제품이다. 다섯 가지의 서로 다른 헤드 스타일에 기반을 둔 이들 아홉 가지의 새로운 모델은 전체 모두가 다양하게 휘어진 샤프트와 정렬 장치를 갖추고 있다. 새로운 팬텀 X 시리즈는 퓨추라 계열을 대체하면서 어떤 스트로크 타입에도 잘 어울리는 모델을 제공한다.
새로운 말렛형 퍼터는 복합 소재 구조가 특징이다. 이 구조는 스테인리스 스틸의 헤드와 헤드의 플랜지 영역까지 이어지는 정밀 연마한 견고한 알루미늄 페이스로 이뤄져 있으며, 향상된 진동 흡수 성능을 갖추고 있다. 모든 팬텀 X 말렛형 퍼터는 아울러 새로운 피스톨레로 플러스 그립을 특징으로 하며 이 그립은 점점 가늘어지는 타입이지만 하단부에선 그 정도가 줄어든다.
피팅 전문가의 견해: 매우 뛰어난 관성모멘트와 안정성을 갖추고 있는 팬텀 퍼터는 높은 관용성을 필요로 하는 어떤 골퍼에게나 뛰어난 선택이 될 수 있다.

 

구원의 팬텀 기술
스카티 카메론의 퍼터는 대부분 세계에서 가장 뛰어난 기량을 자랑하는 선수들이 선호하는 감각과 피드백을 제공하는 정밀 연마한 블레이드형 제품들이었다. 하지만 남부 캘리포니아 태생인 그가 이제는 최고 품질에다 고성능을 특징으로 하는 복합 소재의 말렛형 퍼터도 만들어내고 있다. 새로운 팬텀 X 계열의 퍼터는 지금까지 내놓은 모델 중 가장 첨단을 달리면서도 가장 관용성이 높은 제품이다.

팬텀 X의 핵심 기술은 복합 소재 디자인이다. 이 디자인은 가벼운 항공기용 알루미늄을 이용해 정밀 연마한 페이스가 특징이며, 이를 헤드의 솔로 확대하고 있다. 이에 반해 외부 보디는 보다 무거운 스테인리스 스틸로 만들었다. 새로운 플랜지 디자인은 관성모멘트를 최대화해 전체적인 안정성을 높이는 것이 목적이다.
반면 길이에 따라 달리 가져가는 솔의 무게는 감각과 관성을 향상시키고 있다. 디자인 당사자에 따르면 9개의 팬텀 X 모델은 “지금까지 내가 디자인한 가장 최첨단의 퍼터 시리즈”라고 했으며, 그 말이 퍼터 디자인의 선구자 중 1명에게서 나왔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 Tested and rated by Golf.com

 

서울경제 골프매거진 webmaster@golfko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